에스테틱 전문 브랜드 텁스, 피부 전문 아카데미 '텁스 오블리주 하우스' 창단


▲ ‘텁스 오블리주 하우스’ 창단식 현장 모습


에스테틱의 새로운 기준. 에스테틱 전문 브랜드 텁스(TUPS)가 지난 5월 13일 피부관리실 대표원장 24명이 참석한 가운데 전주 라한호텔에서 ‘텁스 오블리주 하우스(TUPS Oblige House)’ 창단 기념식을 개최했다.


텁스 오블리주 하우스는 분야별 전문가와 함께 피부관리실의 전문성 강화 및 자발적 커뮤니티 형성을 통한 동반성장을 목적으로 운영된다. 뿐만 아니라, 오블리주 하우스에 입단한 회원들과 함께 정기적인 피부관리무료지원 캠페인을 진행함으로써 사회환원 활동에도 이바지하고 있다.


전국 각지의 피부관리실 대표원장들로 구성된 오블리주 하우스는 1기 기창업자 모임을 시작으로, 향후 예비창업자를 위한 커리큘럼도 운영할 예정이다.


TUPS, a cosmetic brand specializing in Skin care spa, founded “TUPS Oblige House” an academy specializing in skin care.


TUPS, a new standard of Skin care spa, On May 13th, held a ceremony to commemorate the founding of 'TUPS Oblige House' at Lahan Hotel in Jeonju with 24 Skin care specialists in attendance.


TUPS Oblige House is operated with experts in each field for the purpose of strengthening the expertise of skin care spa and forming a voluntary community. In addition, it contributes to social return activities by conducting regular free skin care support campaigns with members who joined the Oblige House.


The Oblige House, which consists of Skin care specialists from all over the country, will also operate a curriculum for prospective entrepreneur in the future, starting with the first group.


13일 열린 창단식은 전주 라한호텔에서 성대하게 개최되었다. 우상미 텁스 대표의 사회로 진행된 이날 창단식에는 양지안 쇼호스트, 김경일 인지심리학자, 이중현 회계사가 특별 강사로 참석해 피부관리실 운영 전반에 걸친 체계적인 강의를 진행해 주었다.


The inauguration ceremony, which was held on the 13th, was held in a grand manner at the Lahan Hotel in Jeonju. It was hosted by Woo Sang-mi, CEO of TUPS, and was gave a systematic lecture by Yang Ji-an, a show host, Kim Kyung-il, a cognitive psychologist, and Lee Joong-hyun, an accountant.


▲ ‘텁스 오블리주 하우스’ 오프라인 교육 현장 모습


한편 이날 창단식에 참석한 경기지역 대표원장은 “혼자서는 어렵기만 했던 부분들을 알기 쉽게 적절하게 배울 수 있어 더 성장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며 “열심히 배워 후에 (피부관리실)예비창업자에게 훌륭한 멘토가 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하며 기대감을 전했다.


텁스 대표는 “그동안 에스테틱 업계에서 주로 이루어지던 교육의 패러다임을 전환하고, 브랜드사와 피부관리실이 함께 건강한 성장을 이룰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텁스 오블리주 하우스의 자세한 내용은 TUPS 공식 홈페이지(www.4ourskin.com) 또는 블로그(blog.naver.com/4ourskin)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Meanwhile, a skin care specialists who attended, "It was an opportunity for me to learn things that were difficult by myself in an easy and appropriate way, and I hope that I can become a great mentor to the (skin care spa) prospective entrepreneur after learning hard.” she said.

"We will change the paradigm of education, which has been mainly conducted in the Korean skin care spas industry, and create an environment where brand companies and skin care spas can achieve healthy growth together," TUPS CEO said.


For more information on TUPS Oblige House, visit the TUPS official website (www.4ourskin.com) or blog (blog.naver.com/4ourskin).

조회수 19회